주가 하락습성 원리 > 주식공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주식공부

주가 하락습성 원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원효

본문

주가 하락습성 원리

1. 급하게 가다 쉬면 무너진다
<주가란 급등하다가 하루라도 쉬면 다음날 무너집니다. 여기서 급등주의 매도법이 나옵니다.>
급등주는 상한가를 못가는 날이 매도하는 날입니다.
다만, 초기시세의 급등주는 다음에 또 갈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합니다.
무너지는 원리는 그동안 매도를 늦추고 있었던 보유자가 현재 발생한 시세차익이 작아질 것을 우려하여
매도를 시작하기 때문입니다.

 
2. 바닥이라고 생각할 때 바닥이 아니다
<하락하는 종목이 충분히 하락했다고 생각해도 더 하락할 수 있다>
주가가 크게 하락하면 사람들은 내릴 만큼 내렸다고 생각하고 매수를 고려하거나 바닥이라고 단정합니다.
그러나 절대로 바닥이라고 생각할 때는 바닥이 아닙니다.
바닥은 크게 내려서 바닥이 되는 것이 아니라 더 이상 매도할 물량이 없거나, 매도할 사람들이
즉 보유자들이 매도를 포기할 때가 바닥입니다.
도저히 팔 수없는 가격 그것이 바닥입니다.
그 징후는 대표적으로 거래량으로 나타납니다.
더 이상 팔지 않아서 거래가 줄어들게 됩니다.
그래도 주가는 오르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시장의 관심을 끌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이런 주식의 주가는 거래량이 없는 상태로 지루하게 횡보하게 됩니다.
횡보가 너무 길어지면 또 한 번의 하락을 시작할 수 있습니다.


3. 한 생명을 다하고 무너지면 하늘도 못 말린다.
< 대시세를 내고 하락하는 종목은 하락이 대세다>
한 생명이 끝났다는 말은 주가가 갖가지 풍상을 겪고 상승하고 조정받고 또 상승하다가
마침내 그 내부의 힘을 모두 소진한 후를 말합니다.
이런 경우는 하락을 시작하면 그 끝을 알 수없습니다.
하락하는 과정에서 간간히 반발하지만 그 힘이 미약하여 추세를 거슬릴 수는 없습니다.
이런 하락추세의 주식은 쳐다보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하락추세의 원리는 매물이 매물을 부르는 것입니다.
매수했는데 하락하니까, 손절매하고 그래서 더 하락하고
더 하락하니까, 신규매수자가 매수를 보류하고
추가하락을 우려한 보유자는 매물을 내 놓고
매물을 내 놓으니까 더욱 하락하고,
가력매리트로 신규매수했으나 하락하거나 상승하지 못하니 신규매수자마저 또 손절매하고
이런 악순환에 빠져서 결국 크게 하락하는 것입니다.

 
4. 가야 될 자리에서 가지 못하면 하락한다.
< 상승과 하락의 기로에 선 지점이 가야될 자리이며 여기서 가지 못하면 하락이 운명이다.>
가야될 자리, 가야할 자리가 과연 있느냐?
가야될 자리가 과연 어디인가?
주로 지지선과 저항선에 위치한 지점, 전고점앞, 상승폭의 30%이상 밀린 자리 등등 이런 곳입니다.


5. 말이 많으면 주가는 하락한다.
<언론 및 각종증권싸이트에서 논란이 되고 사람들 입에서 회자되면 주가는 하락한다>
이것은 초기에는 관심의 증폭과정으로 주가에 순기능을 하지만 논란이 길어지면 없는 재료, 있는 재료 모두 노출되게 됩니다.
이것은 곧 재료의 소멸로 이어져서 하락하게 되는 것입니다. 하락의 보다 핵심원리는 관심이 증폭될수록 매수자는
늘어나는 주가에 得(득)과 매수하고 싶은 사람은 모두 매수하여 매수의 완결에 의한 주가의 失(실)이 충돌하면서
결국 상투를 형성하며 하락하는 것입니다.
관심자중 모두 매수했다면 신규 매수자가 고갈되었다는 의미이며 이렇게되면 주가가 정체되고 정체되면 매물이
나오게 되며 매물이 나오면 하락이 시작되고 하락이 시작되면 손절물량까지 합세하여 추가하락하는 것입니다.


6. 뒷풀이주가는 전고점을 돌파하지 못한다
< 대시세를 내고 하락하다 다시 반등하면 전고점을 돌파하기 힘들다>
어떤 종목이든지 큰 시세를 시현하고 나면 하락만이 남은 길이고 대시세에 대한 미련과 가격매리트로
상당히 하락한 후에는 뒷풀이가 상승이 있기 마련입니다.
이 뒷풀이 상승이 전고점을 돌파하기가 힘든 원리는 먼저 급한 하락으로 미처 처분하지 못한
대기매물이 거대하게 존재하고 전 고점이 매수여부의 기준이 되기 때문에 전 고점에 접근하면 매수세가 약해 질 수밖에 없습니다.
대기매물의 슬픈 손절매도 한 몫을 단단히 거들고 나섭니다.


7. 쌍봉치고 내려오는 주가는 다시 오르기 힘들다
< 고점에서 커다란 봉우리를 둘씩이나 만들고 밀리는 종목은 다시 크게 상승하기 힘들다는 것입니다.>
쌍봉을 친 종목이 크게 상승하지 못하는 원리는 쌍봉을 만들면서 많은 대기매물을 만들었기 때문입니다.
이 매물벽을 돌파하기에는 기존에 에너지를 너무 소진하여 돌파가 여의치 않으며 번번히 돌파가 좌절되면
실망매물이 나오게 되기 때문에 하락하는 것입니다.


8. 원점으로 회귀하는 주가는 추가 하락한다.
< 주가가 애초 상승을 시작한 지점으로 다시 회귀하면 일시 반등이 있을 수 있지만 추가하락을 면치 못하는 습성이 있습니다.>
원점 회귀종목이 추가하락하는 원리는 실망매물과 손절매 물량으로 주가가 약세를 보이고
그 약세에 또 다른 실망매물이 쏟아지기 때문입니다.
단지, 중간에 낙폭과대로 한차례 반등을 주는 것이 상례입니다.


9. 호재로도 못가는 주가는 추가 하락한다.
< 각종공시를 통해 호재가 발표되어도 별 움직임이 없는 주식은 추가 하락하는 습성이 있습니다.>
호재 공시를 보고 매수하였으나 반짝 오름세를 보이다가 별 움직임이 없는 주가는 추가하락하는 데
추가하락의 원리는 호재를 보고 매수한 사람들의 실망매물과 실망매물에 놀란 기존 보유자들이 손절매물이 나오기 때문입니다.
재료가 반영되지 않는 종목은 아직 상승을 할 준비가 덜 되었기 때문에 약세를 보이는 것입니다.
주로 매물부담이나, 재료의 가치가 평가받지 못한 경우입니다.
이럴 때 자신만 재료를 과신하면서 매수를 고집하고 보유를 결정하면 손실로 이어지는 결과를 초래할 것입니다.
나중에 재료가 주가에 반영될 때 매수해도 늦지 않습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회원로그인

설문조사

주식 투자금액은?


그누보드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