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적 해자의 예 워런 버핏의 초콜릿 브랜드 시즈캔디 > 주식관련 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주식관련 이야기

경제적 해자의 예 워런 버핏의 초콜릿 브랜드 시즈캔디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wuwpwjrgowk
댓글 0건

본문

경제적 해자를 설명할 때 단골로 등장하는 사례가 있다.
100년 전통의 미국의 유명 수제 초콜릿 브랜드 '시즈캔디'이다.
워런 버핏은 1972년 이 회사를 인수해
인플레이션이 극심했던 1970년대에 설비투자 없이 캔디와 초콜릿 가격을
매년 야금야금 올리는 방식으로 이익을 늘렸다.

시즈캔디는 1974~1975년 미국의 물가 상승률이 11.1%, 9.1%에 달할 때
제품 가격을 각각 17.3%, 14.3% 올리며 비용 상승분 이상을 소비자에게 떠넘겼다.
버핏이 시즈캔디를 인수한 후 10년(1973~1982년)간 제품 가격 상승률이
물가 상승률보다 낮았던 적은 세 번(1976, 1979, 1980년)밖에 없다.
가격이 조금 올라도 크게 신경 쓰지 않는 충성 고객이 많았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버핏은 이를 간파한 것이다.
버핏 인수 후 10년간 시즈캔디의 영업이익은 연평균 18%나 증가했다.

*해자
해자는 적의 침입을 막기 위해 성 주위를 둘러서 판 못.
*경제적 해자
경제적 해자는 경쟁사로부터 기업을 보호해주는 높은 진입장벽과 확고한 경제적 우위를 말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6건 1 페이지
  • RSS

검색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설문조사

결과보기

주식 투자금액은?


개인정보처리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1:1문의 | 모바일버전